필로덴드론 어린 모종 상태인 것을 캐비넷에 넣어 키우는 것을 보고 따라 해봤습니다.

이렇게 선반을 비닐과 랩으로 감싼 후 나름 팬으로 환기도 시켜주기도 하였으나.

하루 이틀 정도 팬을 안틀고 앞쪽 비닐만 좀 열어 두었더니 잎에 과습이 왔네요. 잎이 물이 찬 모습이 너무나 잘 확인이 되고 반투명한 상태가 되서 일단 꺼내서 선풍기 바람을 쐬어 주고 있습니다. 정상화 될지 모르겠네요. 통풍의 중요성을 다시한번 깨닫네요.

Leave a Reply